우먼데일리
공공&기업
시그니파이, 다양성·공정성·포용성 보고서 발간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8.25  19:29: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커넥티드 조명을 선도하는 글로벌 조명기업 시그니파이(구 필립스라이팅)가 다양성•공정성•포용성(이하 DE&I, Diversity, Equity, and Inclusion) 보고서를 발표했다.

시그니파이는 지난 2020년 9월, 환경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력을 배가시키기 위한 새로운 지속가능성 프로그램인 5개년 계획 ‘더 밝은 삶, 더 나은 세계 2025’를 발표했다. 시그니파이는 이 프로그램에서 양질의 일자리와 경제 성장 및 일하기 좋은 공간 제공을 위해 다양성과 포용력 향상에 힘써, 여성 리더십을 34% 이상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발표 이후 시그니파이는 최근 DE&I 보고서를 발표하며 성별 임금 형평성을 달성했다고 전했다. 시그니파이는 조직 내에서 동일하거나 유사한 업무를 수행했을 경우 성별과 관계없이 동등한 임금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사내 여성 리더 비율을 2019년 17%에서 2020년 23%, 2021년 25%로 증가시키는 등 2025년 말까지 여성 리더십 비율을 두 배로 늘리기 위한 목표에도 한발짝 다가섰다.
시그니파이 CEO 에릭 론돌랏(Eric Rondolat)은 "시그니파이가 성별 임금 형평성을 달성하게 된 것과 더불어 여성 리더십의 비율을 높이는데 큰 진전을 이루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며 "성장하는 글로벌 조직에서 성별 임금 형평성을 유지하는 것은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이 필요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도 DE&I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고용주와 기업 시민으로서 더 높은 기준을 목표로 잡아 이 중요한 여정이 계속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시그니파이는 현재 DE&I의 최우선 과제로 여성의 리더십과 신입사원의 비율을 늘리는데 집중하고 있다. 실제로 시그니파이의 신입사원 비율은 2020년 15%에서 2021년 18%로 증가했다. 또한 신규 채용에서 여성이 차지하는 비율은 49%에서 51%로, 전체 인력에서 여성이 차지하는 비율은 39%에서 40%로 높아졌다. 특히 전통적으로 남성의 비율이 높았던 R&D 부문에서 여성 비율이 31%에서 41%로 크게 개선되기도 했다. 
한편 시그니파이는 다양성, 공정성, 포용성에 대한 목표를 더욱 빠르게 이루어 내기 위해 최초로 DE&I 이사를 임명하기도 했다. 또한 각 국가 별 팀원들은 민족/인종, LGBTQ+, 정신 건강, 장애 및 문화적 다양성과 같은 특정 문화를 고려하며 지역 내 가장 시급한 문제를 식별하고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폴앤조 보떼, 썸머 컬렉션 ‘메이크업 팔레트’ 출시
2
[신간] K, 구매 천재가 되다
3
레드페이스, 2023 봄·여름 화보
4
동보항공, 트랜이탈리아 예약 플랫폼 신규 론칭
5
제네시스, 2023 G90 출시
6
스테이피아, 인기 여행지 호텔 추가 할인 이벤트
7
도쿄관광한국사무소, 도쿄의 전망스폿 소개
8
아늑, 캠핑을 즐기는 새로운 방법 ‘아늑 멍쉘터’ 출시
9
[신간] 호구의 탄생
10
[신간] 또박또박 읽고 써요 12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