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음악
16세 작곡가 이하느리, 두 번째 음반 ‘3 Symptome’ 발매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3.05  16:56:4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CML MUSIC GROUP은 국내 음악계에서 주목 받는 16세 작곡가 이하느리가 25일 자신의 음악 철학을 잘 보여주는 자신의 음반 ‘3 Symptome’을 전 세계에 발매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음반은 12월 발매한 이하느리 X CML 페스티벌 앙상블이 전 세계 리스너들에게 호평을 받은 후 이하느리 작곡가가 CML CLASSIC GROUP과 두 번째 음반 작업으로 제작됐다.
 
그가 작곡한 ‘3 Symptome’은 세 개의 악장으로 이뤄져 있다. 첫 번째 악장은 Schwindel, 두 번째 악장은 Schlaflosigkei, 세 번째 악장은 Amnesie다.
 
이하느리와 음반 계약을 한 CML CLASSIC GROUP은 이하느리 작곡가가 앞으로 굉장히 기대되는 작곡가로, 지금 16세의 음악과 달리 훗날 20살, 30살, 50살 때는 지금보다 더욱더 성숙하고, 더 깊어진 음악 세계를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이하느리 작곡가는 16세란 나이에도 국내 음악계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그중 CML 페스티벌 앙상블에 위촉한 피아노 오중주 게슈탈트 붕괴는 많은 인기를 얻어 지난해 12월 그의 첫 번째 음반 ‘Hanurii Lee X CML FESTIVAL ENSEMBLE’를 전 세계 발매했다.
 
해외 리스너들은 ‘완벽한 모티브를 갖춘 음악’, ‘신선한 공기를 마시는 기분’, ‘지루하지 않은 패턴과 절제된 사나움’, ‘폭발하는 마지막 모티브 표현은 예술’ 등 많은 칭찬을 하며, 이하느리 작곡가는 자신만의 강렬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또한 16세 작곡가로는 이례적으로 현대음악에 전설과도 같은 George N. Gianopoulos에 소개되기도 했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건조해진 피부 위한 ‘피부 보습 지킴이’ 아이템
2
샘표 질러, ‘대한민국 응원팩’ 한정 출시
3
레드페이스, 연말 맞아 56주년 기념 이벤트
4
KFC, 축구 응원하자! 맥주 팩 메뉴 출시
5
[신간] vnvnii의 생활한복 캐릭터 일러스트
6
[신간] 부자 사주 가난한 사주
7
알테스 모피, ‘블랙프라이데이’ 온라인 세일
8
[신간] 아작
9
우리의식탁, ‘초이스레시피 분말육수’ 팝업스토어 오픈
10
레드페이스, ‘다운 시리즈’ 캠페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