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교육출판
[신간] 가슴에 흐르는 강
윤성환 기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24  10:34: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물질적 가치만을 추구하는 삭막한 현실 속에서도 강물처럼 흘러가는 우리네 삶을 관조하고, 더불어 삶과 자연의 조화를 노래한 시집이 출간됐다.

 
북랩은 분별없는 개발로 심각한 환경 파괴 문제에 직면한 현실에 굴하지 않고 우리 인생의 면면을 자연의 아름다움에 비유한 김성용 시인의 시집 ‘가슴에 흐르는 강’을 펴냈다.
 
사람의 감정을 리듬감 있게 표현하는 시를 주로 써 온 시인의 이번 시집에는 총 116편의 시가 실렸다. 총 2부로 구성되어 계절의 흐름에 따른 아름다움을 간결한 언어로 그려 낸다. 1부에서는 사계절 중에서도 특히 봄과 가을에 주목한다. ‘가을과 연인’, ‘봄비’, ‘가을바람’ 등의 시를 통해 인위적인 현실 대신 계절마다 바뀌는 풍경을 시인만의 시선에서 관찰한다. 2부에서는 계절감을 뒤로하고 1부보다 더욱더 깊은 내면에 자리한 감정을 끌어낸다. ‘잊힌 세월’, ‘인생’, ‘아픔도 모르는 세월’ 등의 시는 지난 삶을 반추하며 떠오른 생각을 운율에 맞춰 정제된 시어로 노래한다.
 
이 책의 특징은 사람의 다채로운 감정을 자연물에 투영해 작품으로 승화했다는 점이다. 많은 사람이 물질적 가치만을 추구하는 삭막한 현실에서 자연을 음미하고 소중하게 여기는 삶의 태도는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시인은 자연친화적 태도를 견지하면서도 우리 삶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랑, 그리움, 후회 같은 감정에 귀를 기울인다. 표제작인 ‘가슴에 흐르는 강’에서는 사랑의 애틋함을 어디로 흐를지 모르는 강물에 비유하여 아름답게 표현한다. 시인은 무엇보다 자연과 공존할 수 있는 인간적 가치를 강조하며 그 조화 속에 자신만의 시 세계를 구축한다.
 
시인 김성용은 1995년부터 여러 동인지에서 활동했으며, 2005년에는 ‘한맥문학’에서 ‘가슴에 흐르는 강’ 외 3편을 통해 등단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신간] 오, 페트리!
2
코원필오케스트라 , 독일행2 ‘I LOVE BRAHMS’ 개최
3
LG생활건강, ‘벨먼 내추럴 스파 더 모먼트 우디머스크 에디션’ 출시
4
[신간] 집밥도 내 집에서 먹어야 맛있다
5
[신간] 최강의 단식
6
[신간] 보고 싶은 날엔
7
[어린이 신간] 30일 완성 초등 문해력의 기적
8
[신간] ‘100년 동안의 폭풍우
9
서울그랜드필, 롯데콘서트홀서 영화음악콘서트
10
‘연희춤꾼 - The 문진수’, 17일 브랜드 출시 기념공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