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교육출판
[신간] 디지털 시대의 지배구조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7  18:59: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디지털 시대에 변화가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중역 회의실의 관행을 사상 처음으로 연구한 저서가 나왔다.
브라이언 스태포드(Brian Stafford) 딜리전트(Diligent) 최고경영자(CEO)와 도티 쉰들링거(Dottie Schindlinger) 딜리전트의 소트 리더십(Thought Leadership) 부문 부사장이 속도와 변화가 모든 산업에 영향을 미치는 이 시대에 기업체들이 지배구조(governance) 운영을 향상시킬 수 있게 하는 프레임워크를 제시하는 역저 ‘디지털 시대의 지배구조(Governance in the Digital Age)’를 공동으로 저술했다.
오늘날처럼 이사회 이사 업무를 수행하기가 어려운 때는 없었다. 빠른 속도의 변화, 정보와 디지털 혁신이 일으키는 변화의 속도는 기업의 위험성을 사상 최고조로 치솟게 했지만 많은 기업의 이사회는 아직도 150년 동안 실질적으로 변화되지 않은 관행에 따라 기업을 경영하고 있다. 지배구조 관행은 사이버 위험성이나 행동주의 투자자, ESG(환경, 사회 및 지배구조) 또는 #미투(#MeToo) 운동 등과 같은 변화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현대화하고 그에 적응할 필요가 있다. 이 괄목할만한 책은 세상에서 가장 배타적인 기업 중역 회의실 안을 들여다 보고 이사들이 오늘날의 어려움을 헤쳐나가는데 필요한 것을 제시한다.
세계 지도자 60만명의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포춘’ 1000대 기업 50%의 눈과 귀 역할을 하고 있는 스태포드와 쉰들링거는 중역 회의실의 모범 사례에 대한 견해를 제시하는데 독보적 위치에 있다.
 
스태포드는 “우리는 기업 이사들이 오늘날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난제에 대응하기 위해 관행을 적응하게 하는 로드맵을 제공하기 위해 ‘디지털 시대의 지배구조’를 집필했다”며 “중역 회의실에서 장시간 토의하는 오래된 규칙은 이제 과거의 것이 되었고 현대적 지배 구조가 이사들에게 새로운 기준이다. 오늘날 정보의 분량은 한 없이 많아서 사업 성공 여부는 이사들이 빠르고 관대하지 않은 속도로 일어날 수 있는 이슈들에 대응하도록 얼마나 잘 준비했느냐에 달려있다”고 말했다.
 
이 책은 점점 더 분권화되고 있는 사업 환경에서 오늘날의 지배구조 관행을 연구하는 여정을 시작하게 하고 이 시대에 성공하는데 필요한 것을 제시한다. 이 책의 ‘디지털 시대의 지배구조 관행(Governance Practices in the Digital Age)’과 ‘현대 지배구조를 위한 프레임워크(Framework for Modern Governance)’ 섹션은 기업 이사회의 상황을 잘 압축해서 보여준다. ‘디지털 시대의 지배구조’는 전문가의 견해 이상의 것을 제시하는 책으로 아래와 같은 다수의 이사들이 공유한 스토리를 통해 지배구조에 활기를 불어 넣어 준다. 스토리를 공유한 사람들은 바자 코퍼레이션(Baja Corporation) 최고경영자(CEO)겸 설립자로서 코그니전트(Cognizant), 윈 리조트(Wynn Resorts), SL그린 리얼티(SL Green Realty), 슈나이더 일렉트릭(Schneider Electric), 볼보 자동차(Volvo Cars) 등의 이사회 이사로 있는 벳시 앳킨스(Betsy Atkins); 질로우 그룹(Zillow Group)의 부사장 겸 담보 부문 사장(General Manager)이며 트루카(TrueCar, Inc.) 이사회 이사이고 워싱턴 페더럴(Washington Federal)의 이사회 이사를 역임한 에린 란츠(Erin Lantz); 그리고 테슬라(Tesla)의 이사회 창립 위원이고 현재 처치 앤 드와이트(Church & Dwight), 죽스(Zoox), 보스 코퍼레이션(Bose Corporation), 눈 홈(Noon Home)의 이사회 이사로 재직 중인 로리 욜러(Laurie Yoler) 등이다.
 
또 쉰들링거는 “이사회에서 이처럼 일하기 힘든 때는 없었다”며 “기업체 이사들과의 대화를 통해 그들이 더 좋은 통찰력을 갖고 중역 회의 관행을 업데이트하기를 갈망하고 있다는 것을 알았다. 이 책은 그들이 디지털 시대에 사업에 성공하는 데 필요한 변화를 촉진하는 청사진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 시대의 지배구조’는 미국 전역의 아마존과 반즈 앤 노불(Barnes & Noble) 서점에서 구할 수 있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신간] 내 삶에 위로가 되어 준 한마디
2
[신간] 쏟아진 부동산 대출규제 어렵지 않은가요?
3
오뚜기, ‘오즈키친 멘보샤’ 출시
4
투썸플레이스, 인절미 생크림·흑임자 생크림 ‘떠먹는 케이크’로
5
솔리드 정재윤, 첫 솔로 EP ‘Voyage.01’ 발매
6
몽클레르 앙팡), 2020 가을/겨울 컬렉션 공개!
7
[신간] 스베덴보리
8
샤브향, 신메뉴 ‘월남쌈 생조개 샤브’ 출시
9
노스페이스, 추석 선물 아이템 20 F/W ‘하이킹 컬렉션’
10
[신간] 청춘사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