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왜그래 풍상씨’ 유준상-오지호-이창엽, 매력 훈훈 3형제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10  11:22:1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문영남 작가와 진형욱 감독을 필두로 유준상, 이시영, 오지호, 전혜빈, 이창엽 등 ‘왜그래 풍상씨’의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들은 매서운 한파를 단숨에 녹일 불꽃 열연으로 첫 대본 리딩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2019년 안방극장을 울고 웃게 만들 준비를 마쳤다고 전해져 기대를 고조시킨다.
 
2019년 1월 초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수목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극본 문영남 / 연출 진형욱 / 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은 10일 유준상-이시영-오지호-전혜빈-이창엽 등이 참석한 대본 리딩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왜그래 풍상씨’는 동생 바보로 살아온 중년남자 풍상씨와 등골 브레이커 동생들의 아드레날린 솟구치는 일상과 사건 사고를 통해 가족의 의미를 생각해 볼 드라마. ‘우리 갑순이’, ‘왕가네 식구들’, ‘수상한 삼형제’, ‘소문난 칠공주’, ‘장밋빛 인생’ 등으로 다양한 가족들의 이야기를 특유의 필력으로 재미있게 펼쳐내 시청률과 화제성을 잡고, 재미와 감동까지 안긴 문영남 작가의 신작이다.
 
지난 10월 31일 수요일 여의도 KBS 별관에서 ‘왜그래 풍상씨’의 주요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모인 첫 대본 리딩이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문보현 드라마센터장, 이건준 CP, 연출을 맡은 진형욱, 이현석 감독과 문영남 작가 등 제작진을 비롯해 배우 유준상, 이시영, 오지호, 전혜빈, 이창엽, 신동미, 박인환, 이보희, 최대철, 송종호, 최성재, 기은세, 김지영, 김기리 등 ‘왜그래 풍상씨’ 주역들이 총출동했다.
 
먼저 응원 차 방문한 문보현 드라마센터장은 “2019년 1월 첫 문을 여는 드라마입니다. 첫발을 시원히 내딛어서 파이팅 했으면 좋겠습니다”고 인사를 건넸다. 이건준 CP는 “첫 방송부터 초대박이 될 드라마라고 생각합니다. 믿고 응원과 지지를 보냅니다”라며 파이팅 기운을 불어넣었다.
 
‘왕가네 식구들’, ‘수상한 삼형제’에 이어 문영남 작가와 세 번째로 호흡을 맞추게 된 진형욱 감독은 본격적인 대본 리딩 시작에 앞서 “(작가님께서 연출을) 하시던 대로 하라고 하셨습니다”라며 문영남 작가와의 끈끈한 관계를 자랑했다. 이어 그는 배우들에게 “긴장 푸시고 캐릭터에 내가 들어간다는 느낌으로 부탁드립니다. 대박 기원합니다!”라며 살갑게 인사를 건넸다.
 
이에 극의 무게중심을 굳건히 잡고 이야기를 이끌어갈 장남 이풍상 역의 유준상은 “열심히 재미있게 잘 해보겠습니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이후 유준상은 동생들에 죽고 사는 ‘동생 바보’ 이풍상에 완벽하게 몰입한 연기로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오지호는 말 그대로 진상 짓만 골라 하는 골칫덩어리 둘째 이진상 역을 맡은 만큼 “열심히 진상 피워 보겠습니다!”라는 남다른 각오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그는 캐릭터의 성격이 잘 드러나는 차진 대사들을 익살맞은 표정과 함께 맛깔나게 살리는 연기력을 보여줘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이어 이름부터 극과 극인 이란성 쌍둥이 자매 이정상과 이화상 역을 맡은 전혜빈과 이시영은 각각 “중심 잘 지켜보겠습니다”, “재미있게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며 활약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만났다 하면 바람 잘 날 없는 두 자매의 연기는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고 전해져 이들의 미친 활약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마지막으로 풍상에게는 자식 같은 존재인 여심 저격수 막내 이외상으로 분한 이창엽은 “좋은 작품 잘하겠습니다”라고 패기를 보이며 매력 넘치는 연기를 펼쳐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고 해 관심을 끈다.
 
이 외에도 풍상의 아내 간분실 역의 신동미, 장인 간보구 역의 박일환, 풍상의 딸 이중이 역의 김지영은 개성 넘치는 대사들을 생동감 넘치는 연기로 살리면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 이보희와 최대철은 각각 풍상의 ‘나쁜 엄마’ 노양심으로, 진상의 오랜 친구이자 콤비인 전칠복 역으로 변신해 예상치 못한 대사와 행동들로 웃음을 더했다. 뿐만 아니라 송종호, 최성재, 기은세, 김기리가 문영남 작가 특유의 리듬감 넘치는 대사들을 살리는 연기력을 발휘해 활력을 불어넣었다.
 
마지막으로 문영남 작가가 리딩 내내 배우들의 열연을 하나하나 꼼꼼히 지켜보면서 인물들의 성격과 배경을 직접 설명해주는가 하면 톤과 호흡을 체크하는 등 칭찬은 물론 섬세한 조언까지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문영남 작가는 “진짜 오랜 세월 살아온 가족들처럼 보이면서 출발했으면 좋겠습니다”며 “잘해봅시다!”라고 격려의 말을 건네며 대본 리딩을 마무리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처럼 가족극의 불패 신화를 이뤄낸 문영남 작가와 진형욱 감독 콤비를 시작으로 믿고 보는 배우들이 총출동한 이번 대본 리딩은 노련미 넘치는 선배들과 패기 가득한 후배들의 완벽한 신구 조화를 이뤄내며 ‘왜그래 풍상씨’의 성공적인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왜그래 풍상씨’ 측은 “유준상-이시영-오지호-전혜빈-이창엽을 비롯한 모든 배우들이 자신의 배역에 흠뻑 빠져든 연기와 함께 화기애애한 팀워크를 보여줬다”며 “2019년의 시작을 알리는 만큼 온 가족이 함께 울고 웃을 수 있는 착한 드라마가 되도록 노력할 테니 ‘왜그래 풍상씨’에 대한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왜그래 풍상씨’는 ‘죽어도 좋아’ 후속으로 2019년 1월 초 KBS 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씰리코리아, 세계 최초 티타늄 스프링 매트리스 출시
2
보리보리, 명절 앞두고 한복 등 유아동 추석빔 특가전
3
낙원악기상가, ‘끈질기게, 끈질긴’ 트리뷰트 전시회
4
[신간] 어느 소년의 비구상화
5
화병, 술로 달래다 술병 날라
6
샤오미, 360° 파노라마 액션캠 2종 면세점 출시
7
컬럼비아, 신학기 맞이 ‘레드우드 30 PLUS’ 인기
8
화병, 술로 달래다 술병 날라
9
써브웨이, '엑스원(X1)' 프리미어 쇼콘 티켓 응모쿠폰 증정 이벤트
10
쌍용차, 엔트리 패밀리 SUV 코란도 가솔린 모델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