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한집 살림’ ‘여장부’ 이천수 母 VS ‘쭈굴’ 이천수 父, 돈 전쟁 발발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14  19:13: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집 살림’ 이천수의 ‘여장부 어머니’와 ‘쭈굴 아버지’ 사이에 돈 전쟁이 발발해 그 승패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오는 14일(수) 방송되는 TV CHOSUN ‘한집 살림’(연출 정희섭)에서는 이천수와 부모님이 아버지의 오래된 물건들을 중고 거래를 펼치는 과정이 공개된다. 이 가운데 어머니와 아버지가 거래 시작부터 돈 정산까지 쉴 새 없이 신경전을 벌여 눈길을 끈다.
 
이날 이천수는 아버지의 캐캐 묵은 창고 속에서 오래된 물건들을 발견하고 어머니에게 특별히 중고 거래 비법을 전수했다는 후문이다. 화색이 된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판다! 팔아~! 이유를 묻지마!”라며 ‘직진 본능’을 100%를 발휘했다. 반면, 아버지는 “계절마다 다 쓰임새가 있는 건데”라며 중고 거래를 만류하는 극과 극의 태도로 배꼽을 쥐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어머니와 아버지는 중고 거래 후 치열한 돈 싸움을 벌여 이목을 끈다. 어머니는 소중한 돈을 꼭 쥐고는 “인 마이 포켓이야~!”라며 콧노래를 흥얼거리는데 아버지는 “일단 돈을 모두 꺼내봐”라며 조심스럽게 정산을 요구했다고 전해진다. 그러자 어머니가 특유의 사이다 발언으로 아버지를 당황시켰다고 해 궁금증이 증폭된다.
 
과연 아버지와 어머니의 팽팽한 대립각이 이어지는 가운데 자존심을 건 최후의 승리자가 누가 될지 호기심을 자아낸다. 이에 이천수 부모님의 치열한 돈 전쟁 현장을 오늘(14일)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TV CHOSUN ‘한집 살림’은 연예계 스타들이 부모•형제 및 선후배, 절친 사이의 ‘두 집 살림’을 청산하고 ‘한집 살림’하는 과정을 담은 ‘신개념 합가 리얼리티’. 오늘 14일(수) 밤 11시에 4회가 방송된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신간] 오, 페트리!
2
코원필오케스트라 , 독일행2 ‘I LOVE BRAHMS’ 개최
3
LG생활건강, ‘벨먼 내추럴 스파 더 모먼트 우디머스크 에디션’ 출시
4
[신간] 집밥도 내 집에서 먹어야 맛있다
5
[신간] 최강의 단식
6
[신간] 보고 싶은 날엔
7
[어린이 신간] 30일 완성 초등 문해력의 기적
8
[신간] ‘100년 동안의 폭풍우
9
서울그랜드필, 롯데콘서트홀서 영화음악콘서트
10
‘연희춤꾼 - The 문진수’, 17일 브랜드 출시 기념공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