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공연
신화, 베이징을 불태운 뜨거운 하룻밤의 공연!
임민정 기자  |  lmj@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7.22  15:07: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그룹 신화가 단 하루의 공연으로 현지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2013 아시아 투어 해외 공연의 마지막 무대인 베이징의 밤을 불태웠다.
 

지난 20일(토) 신화가 중국 베이징의 마스터 카드 센터(Mater Card Center)에서 ‘2013 신화 그랜드 투어 “더 클래식” 인 베이징’(2013 SHINHWA GRAND TOUR ‘THE CLASSIC’ in BEIJING)을 개최, 아시아 투어의 마지막 해외 여정까지 완벽하게 마무리했다. 

공연에 앞선 지난 19일(금), 수많은 현지 팬들은 신화 멤버들의 입국 소식에 베이징 수도공항에서 인산인해를 이루는가 하면 공연장 주변에서 큰 대열을 이뤄 신화의 콘서트를 응원하는 플래시몹 이벤트를 벌이는 등 뜨거운 환영인사를 전해 신화의 현지 위상을 실감케 했다. 

무엇보다 신화 멤버들은 이번 베이징 공연이 지난 6월 8일 홍콩에서 시작해 중국 상해, 싱가포르, 대만, 일본 도쿄에 이은 ‘2013 신화 그랜드 투어 “더 클래식”’의 마지막 해외 여정인지라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의욕을 보였다. 서울에서의 공연이 남아있는 상황이지만 해외 공연에서의 마지막 무대인 베이징에서 더욱 특별하고 멋진 ‘유종의 미’를 거두고자 한 것. 

이에 공연 당일인 지난 20일(토), 무대에 올라 ‘Only One’과 ‘Your Man’으로 오프닝을 알린 신화 멤버들은 공연장이 떠나갈 듯 ‘신화’를 연호하는 팬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네며 본격적인 공연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 신화는 ‘Hey, Come On’, ‘으쌰으쌰’, ‘T.O.P’, ‘Perfect Man’, ‘Once In A Lifetime’, ‘This Love’, ‘Venus’, ‘Brand New’등 다양한 히트곡들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여름 밤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불태워 팬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 ‘2013 신화 그랜드 투어 “더 클래식”’의 해외 일정을 성공적으로 끝마쳤다. 

이에 신화 컴퍼니의 한 관계자는 “입국현장부터 숙소, 그리고 공연장까지, 가는 곳마다 가득 모인 팬들을 보며 현지에서 신화의 뜨거운 인기를 피부로 느꼈다”며 “베이징 공연을 끝으로 이번 아시아투어 해외 일정을 모두 성황리에 마칠 수 있었던 것은 이와 같은 팬들의 큰 사랑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남은 서울 공연까지 모두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도록 신화 멤버들과 전 스탭들은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베이징의 여름 밤을 뜨겁게 불태우며 아시아투어의 해외 여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신화는 오는 8월 3일(토)과 4일(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개최하는 ‘2013 신화 그랜드 피날레 “더 클래식” 인 서울’(2013 SHINHWA GRAND FINALE ‘THE CLASSIC’ IN SEOUL)을 통해 기다려왔던 국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임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