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박경림, ‘두 시의 데이트’ 첫 여성 DJ확정!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6.07  17:35: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방송인 박경림이 MBC FM4U ‘두 시의 데이트’의 새 DJ로 확정됐다.

편안한 입담과 꾸밈없는 솔직함으로 사랑 받고 있는 방송인 박경림이 오는 10일부터 ‘두 시의 데이트’의 DJ를 맡아 프로그램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두 시의 데이트’ 사상 첫 여성 MC가 된 박경림은 나른한 오후 시간에 활력을 찾아줄 편안하고 유쾌한 진행으로 기존 청취자는 물론 여성 청취자들의 마음까지 공략할 예정이다.

1998년 라디오 KBS ‘이본의 볼륨을 높여요’를 통해 방송계에 입문한 박경림은 2005년부터 2년 5개월 동안 MBC ‘심심타파’, 2008년 4월부터 3년 동안 MBC ‘별이 빛나는 밤에’에서 DJ로 활약하는 등 다양한 방송 활동 중에도 라디오 DJ를 연임하며 라디오 프로그램에 남다른 애정을 보여왔다.

특히 ‘두 시의 데이트’는 박경림의 첫 방송 데뷔작이라고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당시 DJ였던 이문세와 함께 코너 고정 진행자로 입담을 과시하며 청취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박경림은 “낮 시간대 라디오 DJ를 맡은 건 16년 만이다. 처음 데뷔했던 무대에 주인공으로 초대받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 DJ로 발탁된 소감을 전했다.

이어 박경림은 “라디오 DJ의 첫째 덕목은 소통이라고 생각한다. DJ로 활약하던 시절 밤늦은 시간까지 함께해준 라디오 키즈들이 이제 어엿한 주부, 사회인이 됐다. 저도 주부가 됐으니 보다 다양한 분야에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늘 편안하고 친근한 진행으로 청취자 분들의 좋은 친구가 되겠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전했다.

KBS ‘맘마미아’, MBN ‘동치미’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중인 박경림과 함께하는 ‘두 시의 데이트’는 MBC FM4U에서 청취할 수 있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