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교육출판
[신간] 아작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1.22  19:57: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좋은땅출판사가 ‘아작’을 펴냈다.

 
소설 ‘아작’은 드라마, 시나리오 작가인 정영아의 첫 소설집이다. 저자는 각종 매체에서 쏟아 내는 아름다운 위로의 말의 홍수에 체증을 느끼던 중 문득 극한의 상황에 내몰린 또 다른 남겨진 자를 만나 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으로 집필을 결심했다. 다소 불친절한 위로를 담은 판타지 어른동화 한 편이 독자를 만난다.
 
책에는 ‘흑석동 생존자’, ‘무 대리의 비밀’, ‘음식남녀’로 총 3개의 단편 소설이 수록돼 있다. 소설에는 가족밖에 모르는 여자, 종을 뛰어넘는 짝사랑에 고뇌하는 무 대리, 인간 자웅 동체 커플 등의 다양한 사랑 이야기가 담겼다. 각 인물의 사정과 상황은 모두 제각각이지만 우리 주변에 있을 법한 이야기로 독자의 공감을 끌어낸다.
 
제목인 아작은 말 그대로 조금 단단한 물건을 깨물어 바스러뜨릴 때 나는 소리를 뜻한다. 소설의 제목과 주제는 부서진다는 점에서 서로 연결돼 있다. 저자는 이별에 있어 가해자도 피해자도 없다고 말한다. 떠난 이와 남겨진 이 모두 아픈 것이 이별이라고 말하는 것이다. 서로 다른 모습의 이별이지만 주인공들에게는 사랑을 잃고 남겨진 자라는 공통점이 있다. 우리는 사랑하는 존재와의 이별에서 자유롭지 못하다. 인생의 과정 속에는 필연적인 이별도 포함됐기 때문이다. 그래서 혹자는 누군가와 이미 헤어지고도 사그라지지 않는 복잡한 감정을 두고 ‘아직도 이별하는 중’이라고 표현하기도 한다. 저자는 사랑하는 대상들이 사라져 더 이상 함께할 수 없는 슬픔을 그만의 섬세하고, 이색적인 방식으로 표현했다.
 
독자들은 소설을 읽는 내내 어딘가 모르게 마음이 답답하지만 마지막 책장을 덮고 나면 진한 여운이 남는 이상한 소설이라고 생각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한 번쯤 사랑에 아파 본 사람이라면 이 소설의 세상 속으로 쉽게 빠져들 것이다.
 
‘아작’은 교보문고, 영풍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도서11번가 등에서 주문·구매할 수 있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풀무원다논, ‘하루요거트’ 브랜드 론칭
2
피부 속부터 지켜주는 겨울 진정 보습템
3
이연에프엔씨, 국탕류 간편식도 정기 배송 받는다
4
[신간] 백서
5
아임프롬, 배우 문상민 브랜드 앰버서더로 발탁
6
굽네, 멤버십 제도 '굽네 앱' 론칭
7
2023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THE LAST 스폿 영상
8
[신간] 슬기로운 사원생활
9
마인드브릿지, 도프제이슨과 2023 S/S 컬렉션
10
[신간] 존 도어의 OKR 레볼루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