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여행레져
4월의 제주신화가든, 유채꽃 물결로 넘실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4.03  03:23: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4월의 제주는 상춘객들이 겨우내 기다리던 꽃구경 성수기다. 제주를 대표하는 봄꽃 중 특히 유채꽃이 여행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데, 아직 유채꽃 구경을 못한 상춘객들을 위해 국내 최대 규모의 복합리조트 제주신화월드에서 특별한 꽃잔치가 펼쳐진다.

 
제주신화월드 서머셋 클럽하우스 맞은 편에 위치한 ‘신화가든’은 약 7,500m2 규모로 조성된 정원으로, 계절에 따라 유채꽃, 해바라기, 코스모스 등 다양한 꽃들로 메워져 1년 내내 수시로 탈바꿈한다. 제주신화월드는 꽃샘추위가 지나고 날씨가 본격적으로 온화해지는 4월 중순을 목표로 유채꽃을 심어 여행객들이 가장 쾌적한 환경에서 꽃구경에 전념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신화가든은 이미 제주 여행객들에게는 물론, 제주도민들과 사진 작가들 사이에서 꽃 사진 명소로 유명하다. 신화가든은 높낮이가 완만하게 형성된 언덕에 조성되어 랜드스케이프에 적당한 입체감을 더해주고, 산책로 끝에는 일명 ‘나홀로나무’와 하얀 로툰다가 자리하고 있어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포토스팟으로 활용되고 있다. 신화가든에서 본 조망은 시선을 가로막는 오름 하나 없이 탁 트인 뷰를 자랑해 서귀포 일몰 명소로도 잘 알려져 있다. 
 
신화가든 방문객들은 정원 앞 주차장 및 제주신화월드 내 모든 야외 주차장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안전성에 대한 걱정을 내려놔도 된다. 제주신화월드 관계자는 “주차장이나 기타 안전 장치 없이 갓길에 차 세우고 차도 위에 걸어야 하는 꽃구경 명소들은 위험도가 높을 수 밖에 없다”며 “제주신화월드에서 안전하고 쾌적한 꽃구경에 빠져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티아시아, 마이셰프와 ‘마살라 커리 밀키트’ 출시
2
풀무원녹즙, 건강즙 ‘진한 흑도라지&수세미’ 출시
3
서울남산국악당, 소리뮤지컬 ‘이도’ 공연
4
소피텔 앰배서더, ‘프랑스 베르사유의 궁전’ 웨딩 쇼케이스
5
[신간] 방구석 뮤지컬
6
[동덕아트갤러리] 오기영 ‘무작위와 작위의 접점, 졸박의 가치’
7
필립스 휴 플레이 그라디언트 PC 라이트스트립 출시
8
한촌설렁탕, 빨간 국물 메뉴 할인 이벤트
9
[신간] 색소폰과 아코디언
10
LG생활건강, ‘피지오겔 DMT 인텐시브 립 에센스’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