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공연
대구국제오페라축제, 국립오페라단 ‘삼손과 데릴라’ 공연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27  14:33:1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제18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다섯 번째 메인오페라로 국립오페라단의 ‘삼손과 데릴라’를 10월 29일(금)과 30일(토), 양일간 무대에 올린다.

 
생상스 서거 100주년을 맞아 국립오페라단이 야심 차게 준비한 이번 ‘삼손과 데릴라’는 10월 초순 예술의전당 공연시 대성황을 이뤄 더욱 기대를 모으는 작품이다.
 
◇이국적인 색채와 관능적인 선율이 넘쳐흐르는 생상스의 대표 오페라
 
프랑스 낭만 음악의 대표 작곡가 생상스의 오페라 ‘삼손과 데릴라’는 성서에 등장하는 유명한 에피소드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괴력을 가진 유대민족의 영웅 삼손과 그를 유혹한 후 힘을 빼앗는 여인 데릴라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동물의 사육제’로 널리 알려진 카미유 생상스의 유려하며 이국적인 색채와 관능적인 선율이 작품 전반에 풍부하게 넘쳐흐르는 프랑스 낭만 음악의 대표적인 명작이다. 극 중 삼손을 유혹하는 데릴라의 ‘그대 음성에 내 마음 열리고(Mon cœur s'ouvre à ta voix)’는 넓은 음역대와 풍부한 표현력이 요구되는 서정적인 아리아로 메조 소프라노들이 애창하는 대표 레퍼토리로 유명하며, 술의 신 바쿠스 축제에서 추는 춤 ‘바카날’ 등 화려하고 아름다운 장면들로 현재까지도 전 세계 오페라극장에서 사랑받고 있다.
 
◇스타일리시한 연출의 아흐노 베흐나흐와 섬세한 표현의 지휘자 세바스티안 랑 레싱, 전 세계 무대를 종횡무진하는 국가대표 성악가들이 선사하는 폭발적인 시너지
 
이번 ‘삼손과 데릴라’는 균형감 있는 오케스트레이션과 섬세한 표현으로 호평을 받은 지휘자 세바스티안 랑 레싱이 포디움에서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와 노이오페라합창단을 이끌고, 국립오페라단을 비롯한 세계 오페라 무대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유명 연출가 아흐노 베흐나흐가 참여한다. 연출가는 이번 작품의 배경을 팔레스타인 가자에서 독일의 유대인 회당에서 벌어지는 ‘크리스탈 나흐트(Kristall Nacht/수정의 밤)’ 사건으로 옮겨와 현대적인 감각의 색채를 입혀내 화제를 모았다.
 
특히 무시무시한 폭탄 소리와 함께 모든 것이 무너지는 폭발적인 붕괴 장면은 실제 붕괴 현장에 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만큼 생생한 순간으로 기억될 것이다.
 
출연진 역시 정상급이다. 유대인들의 정신적 지주이자 레지스탕스인 삼손 역은 테너 국윤종, 삼손을 유혹하는 치명적인 매력의 스파이 데릴라 역은 메조 소프라노 이아경과 김정미, 삼손을 핍박하는 나치의 우두머리 다곤의 대사제 역은 바리톤 사무엘 윤과 이승왕이 분한다. 이 외에도 나치의 돌격 대원 아비멜렉 역은 베이스 전승현, 나이 든 히브리인 역은 베이스 김요한, 블레셋 사람 역은 테너 김주완, 베이스 신명준, 블레셋 메신저 역은 테너 원유대가 맡아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와 열창으로 함께 할 예정이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닥터올가, 헤어·바디 제품에 친환경 패키지 적용
2
강현정·주보라 피아노 듀오 리사이틀
3
레드페이스, ‘팩커블 아웃도어 재킷’ 출시
4
[신간] 작은먼지
5
[신간] 된다! 맥북&아이맥 - 맥OS 몬터레이 판
6
[신간] ‘날품팔이 소년
7
중앙국악관현악단 ‘우리 음악 100년사 – 백년악몽’ 공연
8
노스페이스, 올겨울 필수템 ‘숏패딩’ 신제품 출시
9
컬럼비아, MZ세대 부모 겨냥한 ‘패밀리룩’ 제안
10
[신간] 프로이트 토템과 터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