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뷰티&헬스패션
구찌, 두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 ‘구찌 가옥’ 공개
오주영 기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5.29  20:57: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서울 이태원에 자리한 새로운 플래그십 스토어 ‘구찌 가옥(GUCCI GAOK)’을 공개했다.

 
구찌 가옥은 올해로 창립 100주년을 맞는 구찌의 국내 두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이자, 강북 지역 최초의 플래그십 스토어로 지상 1층부터 4층까지 약 1015㎡의 규모이다.
 
구찌 가옥이 자리 잡은 이태원은 조선 시대부터 수도 한양으로 통하는 길목으로, 역사적으로 오랫동안 문화의 교차로 역할을 해왔다. 생동감 넘치면서도 다양성이 공존하는 이태원만의 감성은 전 세계 사람을 매료시키며 한국 문화의 다채로움을 보여주는 상징적인 공간이 됐다. 구찌 가옥의 이태원 오픈은 이러한 이태원의 문화적 전통과 자유로움에 대한 오마주(homage: 존경)이자, 구찌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Alessandro Michele)의 자기표현과 개성을 중시하는 정신과도 맞닿아 있다.
 
◇한국 전통 ‘가옥’의 환대 문화에 구찌의 컨템포러리 감각 더해
·외부 파사드는 한국 아티스트 박승모 작가와 협업, 시시각각 바뀌는 컬러 라이팅 통해 멋스러움 고조
 
한국 전통 주택을 의미하는 ‘가옥’에서 공식 명칭에 착안한 구찌 가옥은 한국의 ‘집’이 주는 고유한 환대 문화를 담아, 방문객들이 편안하게 쉬어갈 수 있는 공간을 표방한다. 한국 전통의 집이 주는 멋스러움에 구찌만의 우아하고 폭넓은 컨템포러리 감각이 더해져, 구찌 가옥만의 특별한 고객 경험을 선사한다.
 
시선을 사로잡는 구찌 가옥의 거대한 외관 파사드는 스테인리스 스틸 와이어를 활용해 작품을 선보이는 조각가 박승모 작가와 협업했다. 상상의 숲에서 영감을 얻은 ‘환(헛보임)’을 주제로 한 작품으로, 실재와 허상의 경계가 무너지는 찰나를 와이어의 중첩을 통한 명암의 대비로 표현했다. 숲과 나무를 모티브로 인간의 의지 없이는 사라져 버릴 수 있는 환경의 소중함을 이야기하고자 했다.
 
파사드 작품은 낮에는 자연스럽게 드리우는 빛과 그림자와 어우러져 방문객을 맞으며, 저녁 시간에는 시시각각 바뀌는 라이트 조명으로 멋스러움과 웅장함을 배가시킨다. 구찌는 계절별로 파사드 라이팅을 바꿔 운영할 예정으로 크리스마스, 새해 등 특별한 시즌에는 테마가 있는 라이팅을 선사하고 이태원 지역의 랜드마크로 아름다운 볼거리를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내·외부 전 층에 걸쳐 어우러지는 건축미와 ‘팝’ 스타일의 인테리어 돋보여
·구찌의 전 제품 라인 외, 프리미엄 파인 주얼리와 테이블웨어도 국내 매장에 처음으로 선보여
 
방문객은 문턱을 넘어 스토어로 들어가는 순간, 외관의 모습과는 대조되는 놀라운 공간을 만나게 된다. 인테리어를 뒤덮은 메탈릭한 타일과 유니크한 조명은 이태원의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분위기와 어우러져, 활기 넘치는 ‘팝’ 스타일 감성을 완성했다. 건물을 관통하는 스파이럴 계단으로 이어지는 각 층은 다른 매장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디스플레이로 고객들을 사로잡는다. 빛을 반사하는 표면, 화려하면서도 다채로운 조명은 블랙 테이블과 패브릭 소파 등 클래식한 가구들과 대조적인 조화를 이룬다. 스포트라이트 핀 조명과 그 아래 있는 모자이크 벽은 마치 1970년대 클럽의 감성과 추억을 떠오르게 한다.
 
1층부터 4층까지 열린 공간으로 구성된 구찌 가옥은 여성 및 남성 레디-투-웨어(ready-to-wear)를 비롯해 핸드백, 러기지, 레더 소품과 함께 슈즈, 주얼리, 액세서리, 구찌 데코(Gucci Décor)까지 구찌의 전 상품을 만나볼 수 있으며 또한 국내 구찌 매장에서는 처음으로 프리미엄 파인 주얼리와 테이블웨어도 만나볼 수 있다.
 
통상적인 상품 디스플레이의 틀을 깬 1층은 투명 튜브 형태의 디스플레이를 벽면 상단에 배치, 컬러감 있는 가옥 익스클루시브 상품들과 함께 고객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2층은 다양한 남성 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바(BAR) 형태로 꾸며진 프라이빗한 공간에서는 익스클루시브 DIY 제품들과 하우스의 유서 깊은 테일러링 상품군을 선보이며, 특별한 고객 이벤트도 만날 수 있다. 3층에서는 구찌만의 독특하고 독보적인 디자인의 프리미엄 파인 주얼리가 국내 매장에서는 처음으로 소개된다.
 
또한 여성 고객들을 위한 프라이빗한 살롱과 함께, 구찌 가옥 외벽 파사드에 구현된 박승모 작가의 와이어 메쉬 작품을 3D 인터렉티브 미디어 아트로 재해석한 미디어 아트월을 배치, 마치 갤러리에 온 것 같은 차원이 다른 쇼핑 공간을 제공한다. 4층은 최신 컬렉션 제품들과 시즈널 한 무드를 가감 없이 보여주는 여성 및 젠더리스 상품들이 믹스 앤 매치돼 고객을 맞이하고, 구찌 고유의 허베리움 패턴의 플레이트 등 다양한 테이블웨어(Tableware)도 국내 매장 처음으로 만나볼 수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오뚜기, 화끈하고 진한 ‘열라짬뽕’ 출시
2
LG생활건강, ‘후 환유 밸런서·로션’ 선보여
3
피부 컨디션 되찾을 프리미엄 기초 스킨케어 TIP
4
[신간] 괜찮아, 아빠도 쉽진 않더라
5
[신간] ‘1개월 만에 나도 프로그래머, IT 개발자 되기
6
랑콤, 수지와 함께 한 ‘어드밴스드 제니피끄’ NEW 영상
7
[신간] 참마음 공부
8
해운대문화회관, ‘양운로97의 기적 STARⓉ’ 콘서트
9
국립극장, 기획·초청 무장애 공연 ‘소리극 옥이’
10
[신간] 동상으로 만난 이병철·정주영·박태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