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라이프요리/맛집
굽네 슈림프 시카고 딥디쉬 피자 출시
윤성환 기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09  17:33: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지앤푸드가 운영하는 오븐구이 치킨 프랜차이즈 굽네치킨(대표 정태용)이 탱글탱글 통새우를 듬뿍 넣어 1조각 1통새우 즐길 수 있는 ‘굽네 슈림프 시카고 딥디쉬 피자’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굽네 슈림프 시카고 딥디쉬 피자'는 토핑으로 씹히면 탱글탱글한 맛이 일품인 큼직한 통새우가 한 조각 당 한 개씩 들어가 있다. 도우로는 깊은 접시 모양이 특징인 딥디쉬 도우를 사용했다. 딥디쉬 도우는 바삭한 식감이 두드러져 피자 끝부분까지 맛있게 먹을 수 있다. 여기에 매콤한 아라비아따 소스를 바르고 모짜렐라, 브리크림, 엔젤헤어체다, 파마산 치즈 총 4가지 치즈를 올려 부드러운 풍미를 더했다. 크림의 풍부하고 고소한 맛에 톡톡 터지는 날치알이 특징인 날치알 크림소스가 뿌려져 있어 먹는 즐거움을 준다. 가격은 19,000원이다.
 
굽네치킨이 최근 소비자 600명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선호하는 토핑 1위로 새우가 선정됐다. 또한 피자 주문 시 토핑을 1순위로 고려한다는 의견이 전체 의견 중 64%를 차지했다. 이에 굽네치킨은 크기가 작은 칵테일새우나 알새우가 아닌, 탱글탱글한 식감이 느껴지는 통새우를 토핑으로 넣은 피자 신제품을 선보이게 됐다. 일반적으로 중저가 가격대의 피자는 칵테일 또는 알새우를 사용하지만, 굽네 시카고 딥디쉬 피자는 고품질 통새우를 사용해 가성비 있는 새우 토핑 피자를 기다려온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굽네 슈림프 시카고 딥디쉬 피자는 굽네치킨의 다양한 치킨, 사이드 메뉴들과 함께 세트로도 즐길 수 있다. 굽네치킨은 이번 신제품이 치킨과 피자를 한번에 먹을 수 있어서 다채로운 선택지를 중요시 여기는 MZ세대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한다. 
 
굽네치킨은 피자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요기요에서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출시일인 9일부터 오는 23일까지 굽네 슈림프 시카고 딥디쉬 피자 주문시 2천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요기요 판매 수량에 따라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최소 주문 금액은 매장마다 다를 수 있다. 
 
굽네치킨 정태용 대표는 “이번 신제품은 큼직한 통새우를 한 조각 당 한 개씩 골고루 넣어 여럿이서 같이 먹었을 때 더욱 즐겁고 맛있게 먹을 수 있도록 했다”며 “바삭한 딥디쉬 도우와 부드러운 치즈, 고소한 날치알 크림의 매력이 듬뿍 담은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으니 소비자의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투미, 2022 가을 컬렉션 론칭
2
면역력 UP 건기식 '기운찬 이뮨-M' 출시
3
기아, ‘더 뉴 기아 레이’ 디자인 공개
4
[신간] 그 영화의 뒷모습이 좋다
5
바이올리니스트 김응수의 점과 선 프로젝트 시즌2
6
테팔, 헤어드라이어 ‘에어플러스 BLDC·에어마스터 BLDC’ 출시
7
KFC, 말복 치킨 구입시 블랙라벨버켓 무료
8
[신간] 선생님이 들려주는 결혼 이야기
9
레드페이스, ‘남성용 4부 팬츠’ 시리즈
10
WMF, 프리미엄 냄비 '아이코닉'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