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뷰티&헬스의료
여드름이 남긴 흉터 없애려면?레이저 치료-줄기세포배양액 치료 복합 요법 효과 입증
이동로 기자  |  ldr-womandail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6  11:12: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여드름이 남긴 위축성 흉터를 없애는 데 레이저 치료와 줄기세포배양액 치료를 병행하는 게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삼성서울병원 피부과 이종희 교수 연구팀은 최근 국제 학술지(Journal of Dermatological Treatment)에 이 같은 내용의 논문을 발표했다.

 

줄기세포는 탁월한 재생 능력에도 불구하고 피부 미용 분야에서 활용 범위가 제한적이었다.

 

물에 잘 녹는 성질 탓에 이를 이용한 제품을 매일 바르더라도 피부 깊숙이 스며들기 어렵기 때문이다

 

하지만 연구팀이 흉터 환자에게 레이저 치료(Fractional CO2 laser) 후 줄기세포 배양액 치료를 하자 시너지 효과를 보이며 단일 치료보다 개선된 결과로 이어졌다.

 

연구팀은 흡연 등 치료 이외 피부 상태에 영향을 줄 만한 다른 요소를 배제한 뒤 여드름 흉터가 있는 환자 15명을 모집했다.

 

이들을 대상으로 우선 레이저 치료를 하고 이어 1주일 동안 얼굴 한 쪽 볼에 인체줄기세포배양약과 히알루론산 복합제품을, 다른 쪽에는 히알루론산 제품만 바르도록 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줄기세포배양액를 바른 쪽의 경우 흉터 크기가 치료 시작 후 두 달까지 처음보다 평균 23.5% 줄었다. 바르지 않은 쪽 볼은 15.0% 8.5% 차이가 났다.

 

모공 크기도 큰 변화를 보였다. 치료 2개월차에 접어들면서 줄기세포배양액을 바른 쪽의 모공 크기는 평균 37.6% 감소하여 바르지 않은 쪽(15.9%)과 대조를 이뤘다.

 

이를 종합했을 때 흉터 및 모공 개선에 복합 요법이 단일 요법에 비해 향상된 결과를 가져오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종희 교수는 한번의 레이저 치료로 평균적으로 15% 정도의 위축성 흉터가 호전이 되는 것을 객관적인 흉터 볼륨 및 크기 측정장비로 확인했다원하는 정도의 치료 효과를 보일 때까지 최소 4번에서 5번 정도 적절한 레이저 치료를 반복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치료 후 1년 이상 효과가 이어지는 것을 감안하면 복합치료가 더욱 더 개선된 결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이동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부탄왕국 행복 풀 세트 전통문화 체험 여행 출시
2
컬럼비아, ‘샙랜드 아크 워터프루프 옴니히트’ 출시
3
국립무용단, 프랑스 파리 ‘묵향’ 공연
4
키엘, 동안 볼륨 에센스 대용량 한정 출시
5
[신간] 2020 입시 대변동
6
올겨울 패딩, 코트 같은 핏의 비밀은 ‘퀼팅선’
7
최현아·에드윈 킴, ‘Ensemble Evolve’ 듀오 리사이틀
8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문밖의 사람들 : 門外漢’
9
보리보리, 방한 육아용품 베스트 아이템전
10
포트그릴 스테이크하우스, ‘2019 Christmas & Year-end’ 스페셜 오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