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결혼&육아육아
보리보리, 온라인 전문 브랜드 인큐베이팅 확대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06  10:43: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LF 계열사 트라이씨클(대표: 권성훈)의 유아동 전문몰 보리보리가 저출산과 업계 내 경쟁 심화로 유아동복 시장이 침체되고 있는 가운데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온라인 전용 브랜드 인큐베이팅을 확대하기로 했다.
 
실력있고 우수한 국내 중소업체들을 발굴해 신규 브랜드로 사업화하고, 자사 쇼핑몰을 통한 안정적인 유통 채널을 제공해 유아동 관련 중소업체와의 동반성장을 추진하겠다는 전략이다.
 
보리보리는 지원업체 모집을 받아 패션 트렌드와 구매고객 빅데이터 등을 분석해 인큐베이팅 대상 업체를 선정한다. 제품 기획부터 유통, 운영 및 관리까지 전반적인 과정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입점 후에도 안정적으로 사업에 정착할 수 있도록 사후 관리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한다.
 
2017년도에 론칭한 아동복 브랜드 삠뽀요와 쁘띠뮤는 보리보리가 매주 진행하는 기획전, 프로모션 등에 참여하면서 지난해 월 최대 매출을 기록했고, 올리반, 밀크마일, 제니하우스 등도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오고 있다.
 
중소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2016년과 올해 각각 토들러 전문 브랜드 ‘타티투펩’과 캐주얼 데님 브랜드 ‘쥬니블리’를 론칭했다. 작년 겨울에는 주니어 스포츠웨어 브랜드 ‘키스포’와 트렌디 아이템인 롱패딩을 공동 기획하는 등 유아동복 업계 동반성장을 위한 실질적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보리보리는 이처럼 인큐베이팅을 통해 새롭게 선보인 브랜드들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지속적인 신규 브랜드의 발굴 및 유치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보리보리 박윤정 부장은 “다양한 스타일의 제품을 선보이며 트렌디한 젊은 부모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협력 업체 매출이 증가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유통사와 브랜드, 고객 모두가 만족하고 있어 앞으로도 유아동 업계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전했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한신포차, 신메뉴 '콘치즈교자' 출시
2
풀무원녹즙, 전 제품 ‘친환경 패키지’로 변경
3
뉴나, ‘We are Nuna-mom’ 캠페인 전개
4
[신간] 병원 영어 회화 HELP
5
보리보리, 최대 85% 겨울 그랜드 세일
6
[창작공간 달] 정태후展 '달과 메아리'
7
제주 포트그릴 스테이크 하우스, 연말&크리스마스 프로모션
8
‘나홀로 연말족’을 위한 뉴질랜드 여행 가이드
9
에델라인클랑 “‘팬텀싱어2’ 탈락 위기 이후 우승 욕심 생겨”
10
연극 <대학살의 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