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미술
'올해의 작가상' 문경원·전준호, 英 테이트 리버풀서 개인전
오주영 기자  |  ojy-womandail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27  12:18: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국립현대미술관(관장 바르토메우 마리)과 SBS문화재단이 주최하는 <올해의 작가상 Korea Artist Prize> 제1회 수상자인  아티스트 듀오 문경원․전준호 전시가 11월 23일부터 2019년 3월 17일까지 영국 테이트 리버풀 미술관에서 열린다.
<올해의 작가상>은 한국현대미술의 가능성과 비전 그리고 새로운 대안을 제시할 작가들을 지원, 육성하기 위해 2012년부터 실시됐다. 올해의 작가상 해외 활동 기금은 SBS 문화재단이 이들의 사후 해외 활동을 지원하고자 마련해 2018년까지 <올해의 작가상>에 참여한 총 15명의 작가 해외전시를 지원했다. 문경원․전준호의 테이트 리버풀 전시도 2018년 해외 활동 기금 지원 전시 중 하나이다.
두 작가는 2012년 올해의 작가상에서 최종 수상자로 선정됐으며, 같은 해 제13회 카셀 도큐멘타를 비롯하여, 2015년 제56회 베니스 비엔날레 한국관 대표 작가로도 참여하는 등 국제 무대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두 작가는 이번 전시를 위해 <이례적 산책(Anomaly Strolls)>을 리버풀에서 직접 촬영하며 제작했다. 두 작가는 2009년 첫 협업작업인 <뉴스 프롬 노웨어>에서부터 시작된 오늘날 사회에서 예술의 역할과 중요성에 대한 질문을 계속 이어가고 있다. 영국에서 열리는 문경원·전준호 작가의 첫 개인전으로  산업혁명을 이끈 중심 도시였던 리버풀에 남아 있는 산업 단지의 흔적과 첨단 기술 도시의 이미지를 쇼핑 카트가 움직이며 관찰하는 방식으로 담았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현대미술관 홈페이지(http://www.mmca.go.kr/)와 올해의작가상 공식 홈페이지(http://koreaartistprize.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패션 모델 트렌드 변화 ‘세련미 대신 힙한 개성’
2
연극 ‘정류장 ; 무엇을 기다리고 있나요?’
3
살아 숨쉬는 판타지 월드 뉴질랜드
4
유통업계, 가격 인상 거스르는 제품·마케팅 눈길
5
맛과 식감의 경쟁력 높이는 ‘푸드테크’ 주목
6
서울숲, 8만5000송이의 대규모 ‘튤립정원’ 조성
7
레드페이스, 2019 봄여름 시즌 정우성 화보
8
[신간] 영혼을 깨우는 새벽 수업
9
[신간] ‘더 이상 공부에 쫓기지말고 공부를 정복하라
10
KFC, 신규 매장 성남태평점 오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