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국경없는 포차' 신세경 파워금손+걸크러쉬!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22  13:03: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세경씨 이런 사람이었어?”
 
‘국경없는 포차’ 신세경의 종횡무진 활약이 화제다.
 
신세경은 Olive, tvN 새 예능프로그램 ‘국경없는 포차’에 고정멤버로 출연, 파리와 도빌 그리고 덴마크까지 크루들과 함께하며 포차의 요리와 운영을 책임진다. 그 첫 시작으로 박중훈, 이이경, 샘 오취리와 파리로 날아간 신세경은 종횡무진 활약으로 시청자들을 미소짓게 만들었다.
 
연습으로 시작된 임시 오픈에 잠시 당황했지만 이내 침착하게 자신의 맡은 바를 다했다. 달걀말이는 물론이고 파전까지 뚝딱 만들어내는 ‘파워금손’으로 등극해 포차크루들과 손님들의 신뢰를 샀다. 특히 신세경표 파전은 호평 일색이었다.
 
또 놀라운 것은 신세경의 유창한 영어 실력이었다. 막힘없이 손님들의 주문을 받아 요리하는 것은 물론, 입맛에 맞는지 불편한 것은 없는지 살뜰하게 물어보며 ‘국포’ 총괄 셰프로서 제 역할을 톡톡히 했다. 요리하기도 바쁜데 외국어로 소통해야하니 이이경이 당황하자 신세경이 “댓츠오케이! 영어가 모국어가 아니잖아!”라고 명쾌히 말하며 그를 안심시키고 기운을 북돋워 걸크러쉬를 안기기도.
 
시종일관 긍정적인 에너지를 뿜어내며 종횡무진하는 신세경의 활약에 시청자들이 흐뭇해했다. 자신이 해야할 일을 정확히 알고 크루들의 컨디션을 챙겨가며 모두의 사기를 높인 것. 신세경은 물론이고 박중훈의 리드에 일사분란하게 움직이는 포차 크루들 역시 시청자들에게 훈훈한 재미를 안겼다.
 
시청자들은 “신세경 걸크러쉬다”, “귀엽고 대범하다”, “요리 좋아한다더니 진짜 잘하네”, “영어할때 너무 멋있다” 등 다양한 반응으로 신세경의 새로운 면을 즐기고 있다.
 
한편, Olive와 tvN에서 방영하는 ‘국경없는 포차’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에 방송한다. 다음 주 부터는 본격 운영에 돌입해 따뜻한 정과 낭만을 나눌 예정이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올가을, 우울함 대신 달콤함 선사할 ‘카라멜 디저트’
2
미래엔, 초등 엠티처에서 ‘온 작품 읽기’ 이벤트
3
[신간] 돈이 되는 상품개발
4
'피브FEEV', 하이퍼-클리어링 스팟 패드 출시
5
비비아나킴, 26일 1년 만에 싱글 앨범 ‘Lost’ 발매
6
슬림9, ‘베이직 웨이브 세트’ 출시
7
국립무용단 신작 ‘다녀와요, 다녀왔습니다’
8
컬럼비아, ‘옴니히트™ 인피니티’ 적용 숏 다운 출시
9
대구오페라하우스, ‘대구-유네스코 음악제’
10
[신간] 어쩌면 동화는 어른을 위한 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