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1박 2일' 김준호→정준영, '신과 함께' 3단 의지명상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3  17:02: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1박 2일’이 풍요로운 가을을 맞아 신과 함께하는 ‘3단 의지명상’을 수행, 안방극장에 강력한 웃음탄을 쏘아 올릴 것을 예고한다.
오는 4일(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연출 유일용/이하 1박 2일)는 충청남도 공주로 떠난 ‘단풍놀이’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특히 계룡산은 ‘코리안 특급’ 박찬호 선수가 특별 훈련했던 장소로 유명한 가운데 계룡산 정기를 받은 사람들은 일이 술술 풀린다는 속설을 가진 신비로운 곳. 그런 가운데 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윤동구-정준영이 영화 <신과 함께> 속 귀인과 망자가 되어 ‘3단 의지명상’에 나선다고 전해져 관심이 쏠린다.
공개된 스틸에는 김준호-차태현, 데프콘-정준영, 김종민-윤동구가 2인 1조로 팀을 이룬 채 각양각색 케미를 폭발시키고 있다. 특히 김준호-정준영-김종민은 세상과의 빛을 차단하듯 안대를 쓴 채 차태현-데프콘-윤동구에게 길 안내를 받고 있는 모습. 서로를 향한 신뢰와 의지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미션이라는 것을 엿보게 해 3팀의 케미가 어떻게 펼쳐졌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이 날 여섯 멤버들이 도전한 ‘3단 의지명상’은 험준한 오르막길을 지나 가파른 돌계단-징검다리까지 극복 대상들로 가득해 미션을 향한 열기에 불을 지폈다. 그 중 데프콘은 듬직한 풍채에서 뿜어져 나오는 카리스마처럼 정준영에게 “나만 믿으라”는 말로 신뢰도 100% 아우라를 발산시키는 등 두 사람의 남다른 케미가 빛을 발했다고. 반면 김준호-김종민은 안대 착용과 동시에 계룡산이 쩌렁쩌렁 울릴 만큼 포효하는가 하면, 허공을 향해 헛발질하고 네발로 엉금엉금 기어가는 등 세상 제일 겁쟁이 면모로 스태프들의 배꼽을 저격했다는 후문. 급기야 김준호-김종민은 이번 미션의 최대 난코스인 징검다리 앞에서 바람에 흔들리는 깃대처럼 차태현-윤동구와 흔들린 우정을 폭발시켰다고 해 그 사연에 관심이 모아진다.
이에 과연 반전과 복병이 난무한 산길에서 ‘망자’ 김준호-정준영-김종민을 가장 먼저 꽃길로 안내할 ‘귀인’은 누굴지 오는 3일(일) 방송하는 ‘1박 2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은 매회 새롭고 설레는 여행 에피소드 속에서 꾸밈없는 웃음을 선사하며 매 주말 예능 정상의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한신포차, 신메뉴 '콘치즈교자' 출시
2
풀무원녹즙, 전 제품 ‘친환경 패키지’로 변경
3
뉴나, ‘We are Nuna-mom’ 캠페인 전개
4
[신간] 병원 영어 회화 HELP
5
보리보리, 최대 85% 겨울 그랜드 세일
6
[창작공간 달] 정태후展 '달과 메아리'
7
제주 포트그릴 스테이크 하우스, 연말&크리스마스 프로모션
8
‘나홀로 연말족’을 위한 뉴질랜드 여행 가이드
9
에델라인클랑 “‘팬텀싱어2’ 탈락 위기 이후 우승 욕심 생겨”
10
연극 <대학살의 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