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결혼&육아육아
[어린이 신간] 루루와 라라의 프렌치토스트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20  20:37: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루루와 라라의 가게로 식빵을 가득 안고 들어오신 슈가 아주머니가 이번엔 ‘프렌치토스트’ 만드는 법을 알려 주셨어요. 빵을 일정한 크기로 잘라 달걀과 설탕을 넣은 우유에 적셔서 구워 내면 바삭하면서도 부드러운 프렌치토스트가 되지요. 원래 프렌치토스트는 딱딱해진 프랑스빵을 버리지 않고 부드럽게 먹기 위한 방법이었는데, 만들기도 쉽고 맛도 좋아서 루루와 라라는 금세 힘이 나고 기분도 좋아지는 느낌이 들었어요. 달콤한 냄새에 마음도 편안해지고 작은 쿠키보다 푸짐하게 먹을 수 있어서 배도 불렀지요.
  한편, 숲속 동물들은 ‘나무타기 광장’을 잃은 슬픔에 온통 빠져 있었어요. 나무타기 광장은 숲속 동물들의 놀이터예요. 며칠 전, 거센 폭풍우와 사나운 회오리가 숲을 휩쓸고 간 탓에 광장의 나무가 모조리 쓰러져 동물들은 모두 울상을 지었지요. 이때, 완전히 활기를 잃어버린 나무타기 광장과 숲속 동물들을 위해 루루와 라라가 나섰어요. 불끈불끈 힘이 나는 프렌치토스트를 들고 말이에요!

  이번 이야기에는, 실패라는 생각이 들 때도 생각과 방법을 바꾸면 절대 실패로 끝나지 않는다는 것을 깨닫고 숲속 동물들이 루루, 라라와 함께 망가진 광장을 새롭게 단장하는 내용이 담겨 있습니다. 누구나 실패할 수 있어요. 하지만 일이 뜻대로 되지 않는다고 해서 주저앉아 울거나 힘껏 쌓아올린 그간의 과정들까지 무시하고 포기해 버리면 그것이야말로 진짜 실패인 거예요. 어렵고 힘든 시련이 닥쳐도 아직 새로운 기회와 근사한 가능성이 남아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면 실패를 새롭게 바라볼 수 있는 용기가 생길 거예요!
  오늘도 요리로 사랑을 전하는 루루와 라라! 어떤 이야기와 레시피가 펼쳐질지 많이 기대해 주세요.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울긋불긋 겨울철 안면홍조 예방 & 케어
2
레드페이스, 한겨울 안전산행 위한 ‘방한상품대전’
3
[신간] 나만 낯선 말씀
4
제주허브동산 크리스마스 이벤트
5
플래닛월드투어, 쿠바 사진촬영 여행
6
해운대문화회관, 송년 콘서트 13일·20일 개최
7
[신간] MEDITATION
8
[신간] 영어는 저에게 신세계였습니다
9
아카데미과학, 크리스마스 맞아 신제품 4종 출시
10
한국민속촌, 겨울 빙어잡이 체험 축제 ‘설원의 사냥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