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뷰티&헬스의료
문인석·장원석 교수팀, 현지 수술팀과 청성뇌간이식 2케이스 합동수술 성공
이동로 기자  |  ldr-womandail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8.31  13:13: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Bisa dengar!(비사등알 : 말레이어로 들린다라는 뜻)”

신경섬유종증으로 20여년간 청력을 잃고 살아온 32세 말레이시아 청년의 귀에 설치한 기계(보청기)를 작동한 순간, ‘들린다는 한 마디에 진료실의 의료진과 환자 가족들은 환호성과 박수를 보냈다.

 이 날의 감동은 지난 6월 말, 연세의대 이비인후과학교실 문인석 교수와 신경외과학교실 장원석 교수가 팀을 이뤄 현지 사라왁 종합병원 의료진과 함께 청성뇌간이식술을 정확히 시행한 날부터 예견되어 있었다.

문인석·장원석 교수팀은 2형 신경섬유종증으로 양측 뇌간에 청신경종양이 발생하여 청력을 소실한 2(29, 32)의 말레이지아 남성들에 대한 청성뇌간이식술을 의뢰 받고 지체 없이 현지로 달려갔다. 환자들은 청각신경에 종양이 발생한 까닭에, 기존의 인공 와우 수술로는 청력회복이 불가능 하였으며 신경손상을 입은 환자에게도 적용 가능한 수술법인 청성뇌간이식술이 유일한 대안이었다.

 말레이지아 의료진은 자국은 물론 동남아시아권 국가에서 청성뇌간이식술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을 수소문하던 끝에 국제적 명성이 높은 문인석·장원석 교수팀에게 도움을 요청했으며, 전격적인 합동 수술로 만족할만한 성과를 이끌어냈다.

연세의료원은 지난 2008년 국내 최초 청성뇌간이식술 성공에 이어 2015년엔 2형 신경섬유종증 환자에 대한 국내 최초 청성뇌간이식술에 성공했다. 20168월 현재까지 총 26명의 환자가 청성뇌간이식술을 받았으며 성공적인 재활치료 과정을 밟고 있다.

이동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신간] 중국을 알지 못하면, 중국을 넘을 수 없다
2
테팔, 매직핸즈 언리미티드 인덕션 멀티 8종 세트
3
[어린이 신간] 기억을 도둑맞은 아이
4
바리톤 이동환 독창회
5
레드페이스, 방한 패딩 슈즈 시리즈
6
[신간] 24시 성범죄 케어센터
7
[신간] 세상 모든 창업가가 묻고 싶은 질문들
8
2022년 소중한 사람들을 위한 뉴 이어 기프트
9
'스마트학생복 X 지프' 컬래버 신학기 스쿨룩 화보
10
신세계L&B, 설맞이 주류 선물세트 40여 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