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음악 프로듀서로 돌아온 ‘정인’, 2년 만에 세 번째 미니앨범으로 컴백
류동완 기자  |  rdw@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3.11  10:02: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 꾸밈없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정인이 2년 만에 가요계에 컴백한다.

그 동안 두 장의 미니앨범과 단독콘서트, MBC ‘나는 가수다’ 등을 통해 국내 대표급 여성 보컬리스트로 평가 받으며 소울뮤지션의 면모를 확실히 보여줬던 정인이 세 번째 미니앨범 <그니>로 음악 팬들 곁에 돌아온다.

이번 앨범이 전작보다 더욱 특별하게 느껴지는 이유는 정인이 앨범의 모든 것을 진두지휘하는 ‘음악 프로듀서’로 참여해 오랜 시간 공을 들였기 때문이다.

앞서 발표한 앨범마다 프로듀싱과 디렉팅을 했던 리쌍의 ‘길’의 전폭적인 지지와 도움을 받으며 음악프로듀서로 첫 걸음을 뗀 정인은 첫 번째 미니앨범 <From Andromeda>를 준비할 때부터 차근히 수집하며 아껴뒀던 곡들과 직접 작사, 작곡한 자작곡 등을 바탕으로 <그니>를 채웠다.

정인이 직접 지은 앨범 타이틀명 ‘그니’는 ‘그 여인’을 뜻하는 순 우리말. 정인은 이번 앨범을 통해 지극히 평범하지만 현실적인 ‘여자의 사랑’에 대해 이야기한다.

특히 지난 8일 타이거JK와 배우 조은지가 연인으로 출연하고 배우 류현경이 뮤직비디오 연출을 맡아 화제가 됐던 타이틀곡 ‘그 뻔한 말’이 리쌍의 ‘개리’가 작사하고, 싱어송라이터 ‘윤건’이 작곡했다고 알려지면서 음악 팬들의 기대감 역시 점점 높아지고 있다.

소속사 정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많은 분들이 ‘우결’의 편안하고 솔직한 정인과 프로페셔널한 뮤지션 정인의 서로 다른 반전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히며 앨범마다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정인의 행보에도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정인의 세 번째 미니앨범 <그니>는 12일 정오에 각종 음원사이트와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류동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스마트학생복, 세탁소 안 부러운 하복 관리법
2
제주 칼호텔, 액티비티 가득한 여름 패키지
3
[신간] 교회가 싫은 당신께
4
키엘, 투명 에센스 100ml 대용량 한정 출시
5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셀 에센셜 소스 로맨틱 에메랄드 에디션’
6
[신간] 시드니 어쨌든 해피 엔딩
7
제주신화월드, 한식당 제주선 여름맞이 특선 메뉴
8
서울드래곤시티, ‘스태미나&이뮤니티’ 이벤트
9
[어린이 신간] 내 마음만 몰라요
10
[신간] 그림으로 생각하는 인생 디자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