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교육출판
[신간] 나는 부동산 싸게 사기로 했다
임민정 기자  |  lmj@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4.07  17:24:4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카멜북스가 ‘나는 부동산 싸게 사기로 했다’를 출간했다.

 쥐꼬리만 한 월급으로 한 달을 버텨야 하는 직장인의 입장에서 아무리 계산기를 두드려 봐도 월세 혹은 전세에서 탈출하기가 어렵다.

 올해로 5살, 3살이 된 두 아이를 슬하에 두고 동갑내기 남편과 맞벌이 생활을 하고 있는 결혼 6년차 김효진 저자는 4년간 친정에서 살다가 이제 막 독립해 전세살이를 시작한 경제 전문 워킹맘이다. 그는 현재 살고 있는 집이 1년 만에 전셋값으로 1억이 오른 사건을 계기 삼아 ‘내 집을 언제 어떻게 사야 할지’ 내 집 마련을 위한 본격적인 준비를 시작했다.

 지금 당장 전세금을 올려줘야 하는 세입자에게 장기 전망이나 집값이 이렇게 되어야만 한다는 당위성은 필요치 않다. 무엇보다 실질적인 해결책이 가장 우선되어야 한다.

 신간 ‘나는 부동산 싸게 사기로 했다’는 내 집 마련을 앞두고 김효진 저자와 같은 고민을 하는 사람들을 위해 수집할 수 있는 최대한의 데이터를 분석한 뒤 냉정한 판단과 전략을 담은 책이다.

 부동산으로 떼돈을 벌고자 하는 사람이 아니라 전 재산을 털어서라도 내가 살 집을 사고야 말겠다는 사람을 위한 내 집 마련 실전 가이드를 실었다.

 미국의 금리 인상의 영향으로 불거졌던 부동산 공포는 다소 약해졌고 최근 금리 인상 가능성이 크게 낮아지면서 투자자들이 부동산 시장에 다시 몰리고 있는 듯한 분위기에 어떤 전략으로 주택 구매에 다가가야 할까.

 게다가 빠르게 치고 들어오는 월세 침투 속도로 오히려 집을 사지 않았을 때 더 많은 비용이 주거비로 빠져나가게 되는 경우 수많은 세입자들은 다음과 같은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된다.

 ◇집, 사야 할까 말아야 할까

 신영증권, 동부, SK증권을 거쳐 현재 기업연구소의 이코노미스트로서 수많은 자료를 분석하고 있는 저자가 내린 결론은 ‘집값이 떨어지는 일은 드물다’는 것이다.

 즉, 지금도 비싼 부동산이지만 이 가격에 살 수 있는 날이 다시는 오지 않을 수 있다는 뜻이다.

 그러므로 집을 살지 말지 고민하는 월급쟁이들은 집값이 가장 비싼 시기를 피하고 ‘쌀 때 사는 전략’을 펼칠 필요가 있다. 책 ‘나는 부동산 싸게 사기로 했다’의 객관적인 데이터 분석으로 내 집 마련 타이밍을 노려보자.

 

 

임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어린이 신간] 30일 완성 초등 문해력의 기적
2
[신간] 최강의 단식
3
서울그랜드필, 롯데콘서트홀서 영화음악콘서트
4
‘연희춤꾼 - The 문진수’, 17일 브랜드 출시 기념공연
5
창작 뮤지컬 ‘론더풀 투나잇’
6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 제5회 정기연주회 ‘Pass Over’
7
위뜨, 뮤즈 이다희도 반한 21FW ‘헤비 아우터’ 3종
8
리얼테크닉스, 12월 '올영세일' 참여 최대 60%할인
9
[신간] 한국 대통령의 길道
10
허블룸, ‘콤부차 비건 콜라겐 크림’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