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영화
걸그룹 ‘달샤벳’ 전 멤버 비키 파격 노출 열연
전보연 기자  |  jby@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2.03  09:29: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강렬한 에로티시즘과 스릴러의 만남! 걸그룹 ‘달샤벳’의 전 멤버 비키의 열연과 파격적인 노출이 돋보이는 영화 <P.S. 걸>이 오는 2월 4일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제작: 전망 PRODUCTION | 배급: 전망 PRODUCTION ㅣ 감독: 원석호)

 걸그룹 ‘달샤벳’ 출신의 연기자 비키가 다시 한번 파격적인 노출을 감행한 영화가 개봉을 앞두고 있어 화제다. 비키는 오는 2월 4일 개봉하는 영화 <P.S. 걸>에서 성형외과에서 간호사로 일하면서 밤에는 폰섹스 아르바이트를 하는 ‘은주’ 역할을 맡았다. 비키는 이번 영화에서 안정된 연기력으로 주연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극을 이끌어 갔다. 자신에게 집착하는 남자들(준호와 인식) 사이에서 벌어지는 격한 감정씬은 물론 폭행 같은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든 장면들도 잘 소화해 냈다. 또한 170센티미터가 훌쩍 넘는 큰 키에 운동으로 다져진 아름다운 몸매는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비키는 전작 <바리새인>과 <착한 처제>에서도 노출이 있었지만, 이번 작품에서는 단순한 노출을 뛰어 너머 탄탄한 연기력까지 선보이게 되어 그 의미가 남다르다.

 <P.S. 걸>을 연출한 원석호 감독은 ““비키는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촬영장에서 많은 스태프들의 박수를 받았다””며 연기에 대한 열정이 가득한 비키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이 작품은 여타의 19금 에로물과는 차원이 다른 영화”” 라고 밝히며 ““촬영, 조명, 음향 등 전 스태프들 모두가 일반 상업영화를 제작하던 베테랑들이다””라며 영화의 완성도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비키는 ‘아이돌 출신의 연기자가 노출이 있는 19금 영화에 출연했다’는 편견 어린 시선을 뒤로 하고, 연기자로서 당당하게 거듭나며 한발한발 입지를 다져가고 있는 중이다. 연기자로서 한 단계 성장한 비키의 모습을 볼 수 있는 영화 <P.S. 걸>은 오는 4일, 극장개봉과 동시에 IPTV, 케이블TV VOD, 모바일, 인터넷 등에서 극장동시 서비스로 만날 수 있다.

 

전보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건조해진 피부 위한 ‘피부 보습 지킴이’ 아이템
2
샘표 질러, ‘대한민국 응원팩’ 한정 출시
3
레드페이스, 연말 맞아 56주년 기념 이벤트
4
KFC, 축구 응원하자! 맥주 팩 메뉴 출시
5
[신간] vnvnii의 생활한복 캐릭터 일러스트
6
[신간] 부자 사주 가난한 사주
7
알테스 모피, ‘블랙프라이데이’ 온라인 세일
8
[신간] 아작
9
우리의식탁, ‘초이스레시피 분말육수’ 팝업스토어 오픈
10
레드페이스, ‘다운 시리즈’ 캠페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