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공연
기타리스트 `샘 리(Sam Lee)‘ 3집 앨범발매!
전보연 기자  |  jby@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2.24  12:27: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0년 가까이 최고의 연주자이자 작곡가로 활발한 활동해 온 샘리는 지난 2006년 첫 정규 음반 [Purple Room]과 2009년 [Undiluted Tone]을 각각 발표하며 국내에서는 들을 수 없었던 독특한 사운드와 리듬으로 그만의 음악을 선보였다. 이 두 장의 음반을 통해 샘리는 연주자로서뿐만 아니라 아티스트로서 평단의 호평과 국내 리스너들에게 많은 찬사를 받았다.

2009년 2집 이후 4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이번 샘리의 3집 음반은 [Maj in Me] 라는 타이틀로 기타리스트의 음반이라기 보다는 오히려 기타를 연주하는 보컬리스트 샘리의 음반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 음반은 무려 13곡이나 담겨 있으며 전곡을 모두 직접 작곡, 연주, 작사하였고, 이 중 8곡을 직접 노래하며 섬세하고 아름다운 선율을 부드러우면서도 담백하게 담아내었다. 그 동안의 음반들이 기타리스트 샘리의 음악세계를 담았다면, [Maj in Me]에서는 원맨밴드로서 프로그래밍과 기타 연주는 물론 노래까지 하며 그가 하고 싶은 음악 얘기들을 풀어내었다. 또한 퓨전 재즈, 보사노바, 팝 등 다양한 음악적 형식들을 이번 앨범 안에 모두 녹여 내고 있다. 특히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인 ‘Gonna Dream’은 서정적인 가사에 부드럽고 아름다운 멜로디가 돋보이며 그 멜로디에 부드럽게 얹혀진 샘리의 보컬은 듣는 이들에게 아련한 추억을 떠올리게 할 것이다.

2013년 샘 리는 새 앨범 발매를 시작으로 4월경에는 데뷔 후 첫 단독공연을 할 예정이며, 앞으로 많은 공연을 통해 음악 팬들과 음악적인 교감을 나눌 예정이다. 

장르의 다양성을 추구하며 새로운 소리를 끊임 없이 만들어 오고 있는 기타리스트 샘 리의 [Maj in Me]. 어느 날 갑자기 날아든 한 통의 러브 레터처럼 다가오는 봄, 우리에게 가슴 설레는 선물이 되길 기대한다.

 

전보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LG생활건강, ‘숨37° 시크릿 더블 클렌징 밤’ 출시
2
이브자리, 천연 냉감소재 여름 침구 3종 출시
3
안나수이, 한정판 브라이트닝 케어 키트 발매
4
[장은선갤러리] 이근화 초대 展 “심연의 바다”
5
KFC, ‘충무로역점’ 오픈
6
레드페이스, UV 차단·냉감 기능성 ‘마스크넥 티셔츠’ 출시
7
투썸플레이스, 커버낫과 협업한 ‘스페셜 여름MD’ 출시
8
집에서 쉽고 편하게, ‘전략적’ 각질 케어
9
[신간] 코로나와 4차 산업혁명이 만든 뉴노멀
10
[신간] ‘즐거운 기업 아름다운 인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