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문화예술방송연예
故최진실 前남편 조성민씨 목매 숨져
전보연 기자  |  jby@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1.06  15:03: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6일 오전 3시40분께 고(故) 최진실씨의 전 남편인 전직 프로야구 선수 조성민(40)씨가 서울 강남구 도곡동 여자친구의 아파트에 숨져 있는 것을 조씨의 여자친구 A(40)씨가 발견했다. 

경찰에 따르면 조씨는 욕실 샤워기 거치대에 가죽 허리띠로 목을 맨 채로 발견됐다. 조씨는 출동한 119구급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 

경찰 조사결과 조씨는 발견 당시 카키색 면 티와 곤색 트레이닝복 바지를 입고 있었으며 외부 침입흔적이나 타살로 의심할 만한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다. 

조씨는 전날 저녁 이 아파트에서 A씨와 술을 마셨으며 A씨로부터 이별을 통보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조씨는 동갑내기인 A씨가 월세로 거주하는 이 원룸형 아파트에 자주 왕래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CCTV를 확인해 자정께 A씨가 다른 약속이 있어 밖에 나갔다 들어온 6일 0시5분∼3시40분 사이를 조씨의 사망시각으로 추정하고 있다. 

조씨는 0시 11분께 자신의 어머니에게 “저도 한국에서 살 길이 없네요. 엄마한테 죄송하지만 아들 없는 걸로 치세요”라는 문자메세지를 보냈고, 5분 뒤에는 여자친구에게 “내 인생에 마지막이 자기와 함께하지 못해서 가슴이 아프다. 꿋꿋이 잘살아”라고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냈다. 

유서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으나 경찰은 자살로 추정하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경찰은 유족·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협의해 내일 중으로 조씨의 시신을 부검할 계획이다. 

조씨의 시신은 일단 강남세브란스 병원 영안실에 안치됐으나 빈소는 서울 성북구 고대안암병원에 차려지고 있다.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에서 뛰었던 조씨는 2000년 12월 최진실씨와 결혼해 1남1녀를 뒀으나 2004년 9월 파경을 맞았고, 최진실씨는 2008년 10월 스스로 목숨을 끊어 큰 충격을 줬다. 이어 최진실씨의 동생이자 조씨의 전 처남인 최진영씨도 2010년 3월 자택에서 목을 매 세상을 떠났다. 

최진실씨 사망 후 조씨는 자녀의 양육권과 친권을 놓고 유족과 갈등을 빚다 아이들의 외할머니에게 권리를 넘겼으나 조씨의 자녀 친권을 둘러싼 논란 속에 일명 '최진실법'으로 불리는 친권 자동부활 금지제가 마련돼 올해 7월부터 시행에 들어가게 됐다. 조씨의 지인들에 따르면 조씨는 이를 심적으로 힘들어 했던 것으로도 알려졌다.

 

 

전보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히바린, 봄 맞이 ‘토푸카츠와 와규 스키야키’ 출시
2
기미와 잡티 잡는 화이트닝 제품으로 이른 봄 준비
3
[신한갤러리 역삼] 장애예술작가 3인 그룹전 <감각의 섬>
4
킹스베케이션, 어른만을 위한 무제한 딸기 뷔페 이벤트
5
유아용품 진주마미, 론칭 기념 특가할인 이벤트
6
지나월드, ‘띠띠뽀 기차 볼텐트’ 신제품 출시
7
캥거루루, 엄마들의 고민 해결해줄 낮잠이불
8
이차돌위크 맞아 약 7만 명에 특별한 혜택
9
트렉스타, ‘코브라 LTE 고어텍스 인비저블 핏‘ 워킹화
10
이차돌위크 맞아 약 7만 명에 특별한 혜택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