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먼데일리
재테크부동산
수도권 다세대 주택 경매 ‘소화불량’
윤성환 기자  |  ysh@womandaily.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8.01  09:13: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올 7월 들어 법원 경매에 나온 수도권 소재 연립/다세대(이하 다세대로 통칭) 주택이 2006년 12월 이후 월간 물량 기준 최다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수도권 다세대 주택 낙찰가율이 2개월 연속 하락한 가운데 입찰자 수도 상반기에 비하면 감소세로 돌아선 것으로 나타나 빚을 갚아야 하는 채무자는 물론 다세대 주택을 담보로 돈을 빌려 준 금융기관에도 적잖은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부동산경매정보를 통합제공하는 부동산태인(www.taein.co.kr)에 따르면 7월 들어 경매가 진행된 수도권 다세대 물건 수는 모두 2293개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2098개) 대비 9.3% 증가한 것으로 2006년 12월(2568개) 이후 가장 많은 수치다. 

이처럼 경매로 넘겨지는 다세대 주택 물량이 늘었지만 정작 시장에서는 이를 매끄럽게 소화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매수세가 물량 증가세를 따라잡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7월 수도권 다세대 주택 낙찰가율은 71.2%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5월 74.3%로 연중 고점을 찍은 후 6월 72.9%로 내린 데 이어 2달 연속 하락한 것이다. 

실제 경매에 참여한 입찰자 수도 신통치 않은 모습이다. 7월 입찰자 수는 전월(2137명) 대비 12.6% 늘어난 2406명으로 집계됐다. 6, 7월만 놓고 보면 입찰자 수가 늘었지만 이는 6월 취득세 감면 혜택 종료 여파로 발생한 기저효과로 풀이된다. 

올해 들어 다세대 주택 경매에 참여한 입찰자 수가 1월 2088명, 2월 2413명, 3월 2818명, 4월 2648명, 5월 2836명이었음을 감안하면 6~7월 들어서는 사실상 입찰자 수가 감소한 양상이다. 아울러 지난 3월 4.9대 1까지 오르는 등 2월 이후 꾸준히 4명 선을 유지하던 입찰경쟁률도 6, 7월에는 3.5대 1, 3.7대 1로 각각 떨어져 이 같은 분석을 뒷받침했다. 

이 같은 사실은 채무자와 채권자 모두에게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채무자는 빚을 제대로 갚지 못하고 채권자는 빌려준 돈을 모두 돌려받지 못하는 케이스가 늘어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금융권역별로 보면 특히 다세대 주택 담보대출 비중이 큰 2금융권의 채권회수 난이도가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 

부동산태인에 따르면 7월 다세대 물건 2293개 중 경매신청 채권자가 2금융권인 물건은 전체의 65.1%인 1492개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1금융권에서 경매 신청한 다세대 주택 물건 수는 전체의 12.6%인 288개에 그쳤다. 

부동산태인 정대홍 팀장은 “다세대 주택은 시세 상승에 따른 차익을 거의 기대할 수 없고 입지나 상품성 면에서 아파트보다 처지는 경우가 많아 매매가 쉽지 않다”며 “이에 따라 통상적인 경매 낙찰가율도 아파트에 비해 평균 6~8%p 가량 낮게 형성된다”고 설명했다. 

정대홍 팀장은 “아파트는 중소형 저가 물건을 찾는 실수요자 중심의 매수세를 기대할 수 있지만 수도권 다세대 주택은 그야말로 사각지대에 놓인 채 방치되고 있는 형편”이라며 “이 같은 상황이 고착화될 경우 채권자 비중이 높은 2금융권 역시 악성채무에 직면할 수 있어 대책 마련이 요구되는 시점”이라고 덧붙였다.

 정 팀장은 “올해 다세대 주택을 낙찰받으려는 입찰자들은 차후 재매각을 반드시 염두에 두고 물건을 선정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서는 물건의 입지와 면적, 구조 등의 기본적인 현황을 파악하되 인근 지역의 실거래량과 낙찰사례가 많은 것을 고르는 게 좋다”고 조언했다.

 

 

윤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이슈
1
티아시아, 마이셰프와 ‘마살라 커리 밀키트’ 출시
2
풀무원녹즙, 건강즙 ‘진한 흑도라지&수세미’ 출시
3
서울남산국악당, 소리뮤지컬 ‘이도’ 공연
4
소피텔 앰배서더, ‘프랑스 베르사유의 궁전’ 웨딩 쇼케이스
5
[신간] 방구석 뮤지컬
6
[동덕아트갤러리] 오기영 ‘무작위와 작위의 접점, 졸박의 가치’
7
필립스 휴 플레이 그라디언트 PC 라이트스트립 출시
8
한촌설렁탕, 빨간 국물 메뉴 할인 이벤트
9
[신간] 색소폰과 아코디언
10
LG생활건강, ‘피지오겔 DMT 인텐시브 립 에센스’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26-5 월드메르디앙2차 1010-3  |  대표전화 : 010-9964-4101  
팩스 : 02)362-903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328   |  발행인 : 윤성환  |  편집인 : 이동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환
Copyright © 2011 우먼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h@womandaily.co.kr